북미협상결렬, 김정은 답방은?…靑 "언급하지 않겠다" > 정치

메인페이지로 가기  최종 기사편집 : 2019-10-06 22:47:47
학교폭력예방
헤드라인 코리아저널
SBT시민방송
 
사이트 내 전체검색
 


정치

북미협상결렬, 김정은 답방은?…靑 "언급하지 않겠다"

페이지 정보

문형봉 기자 작성일2019-10-06 22:11

본문

be1400c44a348d7af8641449bbf8a4e3_1570367543_7912.jpg 

 

청와대가 6일 북미 비핵화 실무협상 결렬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11월 부산 답방에 영향을 미칠 지 여부에 대해 말을 아끼면서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.

주형철 청와대 경제보좌관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"김 위원장(의 답방)과 관련해선 언급하지 않겠다"고 말했다.

주 보좌관은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50일 앞두고 이번 회의에서 기대되는 성과들을 브리핑하기 위해 춘추관을 찾았다.

다만 브리핑 후 이어진 질의응답에서 기자들이 '북미 실무협상 결렬이 김 위원장의 한·아세안회담 참석 가능성에 영향을 미치냐'고 거듭 묻자 "코멘트하지 않겠다"고 말했다.

최근 여론조사에서 김 위원장의 부산 답방에 찬성하는 국내 여론이 과반 이상인 것으로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,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이 김 위원장의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참석 가능성과 관련해 "준비하고 있다"고 밝혀 주목받기도 했다.

탁 위원은 지난 2일 CBS 라디오 '김현정의 뉴스쇼' 인터뷰에서 "(김 위원장이) 한반도의 남쪽인 부산이라는 곳에 오신다면 그 부분에 대해 여러 장치들도 만들어야 해서 아세안은 준비할 게 많다"고 했다. 


헤드라인 코리아저널

헤드라인 코리아저널 | 발행인/편집인 : 문형봉 | 등록번호 : 강남 라00539(2011.9.8.등록)
주소 :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-1 극동VIP빌딩 1012호 | TEL.02-785-5533, FAX.02785-9700, E-mail: moonhb0420@hanm.net
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.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
Copyright © 헤드라인 코리아저널 All rights reserved.ㅣDesigned by HAZONE.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